최종편집
2019-07-24 오전 7:07: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뉴스
용인실시간뉴스
용인이슈
정치/자치행정뉴스
여론광장
칼럼사설기고
선거소식
문화축제뉴스
용인경찰서소식
기관/단체소식
구청소식
용인시 주간행사
제보기사
인사이드
기자탐방
가볼만한 곳
영화 & 미디어
주요행사안내
인터넷글모음
오피니언
기자수첩
호평 & 미담소식
시민제안
자유게시판
 
2019-01-23 오후 9:04:06 입력 뉴스 > 칼럼사설기고

東方은 어디에 있는가? 인류는 왜 동방을 찾으려 하지 않는가.



칼럼

 

동방은 어디에 있는가. 인류는 왜 동방을 찾으려 하지 않는가. 이 동방에 관해선 약 6000년 전 하나님이 아담을 지으시고 동방의 에덴에 그 지으신 아담을 거기 두시고 다스리게 했다는 내용으로 성경은 시작된다.

 

흔히 성경은 인류가 반드시 읽어야 할 베스트셀러라 칭하고 있다. 성경은 기독교인들의 경전임에도 불구하고 왜 온 인류가 읽어야 하는 걸까. 그것은 아마 우주만물을 창조하신 창조주와 그 창조주의 섭리 나아가 우리 인생이 어디서 와서 어디로 가는지를 알리고 있기 때문일 것이다. 그러나 때가 되어 하늘이 허락하기 전까지는 경서의 뜻을 아는 이가 없다. 이유인즉 알 수 없도록 인봉해 놨기 때문이다.

 

아담은 ‘사람’이라는 뜻을 가지고 있으며 나아가 최초의 사람이라 한다. 약 6000년 전 하나님이 지으신 아담 이전 세계엔 사람이 존재하지 않았다는 것인가. 그렇다면 성경에서의 ‘사람’은 도대체 어떤 의미를 가졌을까. 궁금한 게 한두 가지가 아니다. 그런데도 왜 알려고 하지 않는가.

 

아무튼 하나님이 지은 아담을 동방의 에덴에 두고 생육, 번성, 충만, 정복, 다스리라고 했으니, 동방의 에덴은 이 땅에 이루어진 하나님의 나라 곧 천국이며 낙원이었음을 어렵지 않게 발견할 수 있다. 하지만 안타까운 사실은 하나님께 지음 받은 아담은 사탄의 유혹을 받아 하나님과 맺은 언약을 저버리고 죄를 좇아갔으니, 하나님은 동방의 에덴동산을 떠나게 되는 이유가 됐으며 동방의 에덴은 실낙원이 되어 오늘날까지 이어져 온 것이다.

 

실낙원이 된 동방의 에덴은 인류의 본향이 됐고, 하나님은 잃어버린 본향 곧 동방의 에덴을 되찾고자 회복의 역사를 이어왔으니 바로 성경의 역사며, 그 기막힌 사연을 담아 인생들이 어디서 와서 어디로 가야 하는지를 소상히 알리는 나침반으로 우리 곁에 있는 것이다.

 

범죄한 아담세계를 떠난 하나님은 노아를 찾아가 노아와 함께 새 시대를 열었지만, “그들이 동방으로 옮기다가 시날 평지(유프라데스강과 티그리스강 사이 반달모양의 옥토, 지금의 이라크 지역)를 만나 거기 거하고…(창 11:2)”라고 기록된 것처럼, 하나님은 노아의 세계를 통해 잃어버린 동방의 에덴을 회복하고자 했지만 비옥한 땅을 만나 욕심과 교만으로 바벨탑을 쌓게 되니, 하나님은 다시 범죄한 그들을 온 지면에 흩으시고 말았다.

 

그래도 하나님은 포기하지 않으시고 다시 믿음의 조상이라 일컫는 아브라함을 통해 새로운 약속을 하고, 모세와 여호수아를 통해 천국의 모형이라 할 수 있는 출애굽에서 가나안 정복(천국)의 역사를 해 오셨다.

 

하지만 이들 역시 지혜의 왕으로 인식하고 있는 솔로몬왕의 범죄(왕상 11장)로 오늘날 우리나라와 같이 두 동강이 났고, 하나님은 또 다시 그들을 떠나 구약의 선지자들을 찾아가 새로운 역사를 펼칠 것을 약속하기에 이르렀다. 그 새로운 역사는 바로 예수님을 통해 이루시는 예수 초림과 재림을 통한 회복의 역사다.

 

특히 이사야 선지자를 찾아간 하나님은 선지서 곳곳(이사야 41장 등)에 ‘땅 끝’ ‘동방’ ‘모퉁이’ ‘해 돋는 곳’ 등의 단어를 통해 잃어버린 동방의 에덴을 반드시 회복할 것을 암시하고 호언장담해 왔음을 분명히 확인할 수 있다.

 

하나님의 회복의 역사가 시작될 때까지 비밀로 꽁꽁 싸매 놓은 성경의 결론과 같은 요한계시록은 이제 그 때가 되어 그 비밀의 문을 열면서 우리의 눈을 번쩍 뜨게 하고 있다. 바로 “또 보매 다른 천사가 살아계신 하나님의 인을 가지고 해 돋는 데로부터 올라와서… 하나님의 종들의 이마에 인치기까지…(계 7:2~3)”라고 기록된 것을 보아 하나님의 기나긴 회복의 역사는 오늘날 계시록이 열리면서 바로 ‘해 돋는 나라’ 동방에서 하나님의 종들에게 인치는 역사로 시작되고 있음을 깨닫게 된다. 이 ‘해 돋는 데’는 어디며, ‘종들’은 누구며, ‘인치는 일’은 무엇인지 왜 인류는 알려고 하지 않는가.

 

성경은 그저 착하고 선하게 살라는 교훈을 담고 있는 인문학인가. 아니다. 종교는 릴리젼(religion) 즉, ‘다시 연결하다’라는 뜻을 가진 것처럼, 죄로 떠나가신 하나님이 이제 죄를 멸하고 인간 세상에 다시 드시게 되니, 하나님과 인류는 비로소 실낙원이 되기 전 동방의 에덴과 같이 하나님과 함께 하므로 끊어졌던 생명이 다시 이어지는 릴리젼 즉, 종교의 목적이 이루어지는 것이다. 그 종교의 목적이 이루어지는 그 곳이 바로 동방이며 인류가 그토록 바라고 원하는 높고 낮음이 없고 밤이 없는 평화의 세계가 이루어지는 낙원이며 무릉도원 신세계인 것이다.

 

동방의 등불

-라빈드라나트 타고르

일찍이 아시아의 황금시기에

빛나던 등불의 하나인 코리아

그 등불 다시 한 번 켜지는 날에

너는 동방의 밝은 빛이 되리라

장현주(hngjhj0690@daum.net)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더불어 민주당 시의원들, 그들의 정체성은 무엇인가?
안희경 시의원, 포곡지역 악취문제 5분발언
용인시의회 시의원들에게 묻겠다. 권력의 도적은 누구일까
선출직의 이기심이란? 스스로 잘못된 관행을 만들지 말라
인류문명의 시원인 東方… 그 곳에는 지금..

우리는 어디서 와서 어디로 가는 것인가. 세상에는 이치가 있다. 하..

소년들이여 대망을 품어라! ( Boys, be ambi..

16일 새벽 한국은 동구유럽의 중심 폴란드에서 개최된 U-20 월드컵 ..

역북초,‘마음의 힐링’ 리코더 사랑 연주회 실시
용인시, 국도 42호선 우회 도로 상갈 진출입로 ..
일동제약과 함께하는 마티네콘서트
“차별없는 일자리 모색을 위한”
용인시, 독립운동가 문학 사상 되새기는 역사..
동백동, 협의체서 결식우려아동 20명 대상 요..
수지구, 수지 아이쿱 생협서 결식아동에 간편식..
풍덕천2동, 밑반찬봉사단서 홀로어르신에 보양..
죽전2동, 탄천 수질 개선 위해‘EM흙공 던지기..
긴급·위기상황 CCTV영상 정보 실시간 지원
용인시, 감사관서 청렴대상 포상금 이웃돕기 기탁
신갈동, 협의체 ‧ 강남병원서 저소득 청..
용인시, 드림스타트 아동 가정 22가구 대상 DMZ..
용인시, 체납관리단에 심폐소생술 등 응급처치..
용인시도서관 하반기 독서동아리 회원 350여명..
신민석 의원, 용인시의회 의원 행동강령에 관한..
장정순 의원, 용인시 청소년지도위원의 위촉에..
용인도시공사, 소비자 중심 경영(CCM) 도입 선포
용인시, 제48회 전국 소년 체전 우승 이끈 금..
평생학습 행사 참가한 42팀이 장학금 기탁
경기도-31개 시․군 자치분권 실현 공동 ..
표창원 의원, [소상공인 정책 간담회] 개최
용인시, 농업기술센터서…아이돌봄 체계 구축 등..
도교육청, 사용자 참여 디자인 협의회·학교시..
방위사업청장, 경기 용인시 (주)대지정공에서 2..
용인시디지털산업진흥원, 1차 멘토링 데이 개최
신갈동, 대한적십자사 신갈청명봉사회서 여름김..
처인구, 역북지구내 도로 무단점용 근절 캠페인
마북동, ㈜KCC서 관내 경로당 21곳에 TV 전달
롯데몰 채용 행사 구직자 3500여명 몰려 성황
용인시, 관내 택시 총 1836대로 증가…시민 이..
2020학년도 수시대비 진학 컨설팅 개최
용인시 카톡 플러스 친구 문화·레저 대박 할인
용인시, 태극기 선양·이웃 봉사 시민 37명 표창
용인시, 세무조사팀 경기도 세무조사 우수사례..
청소년 대상 여름방학 건강캠프 참여자 모집
용인시디지털산업진흥원 2019년 상반기 성과보..
경기도교육청, 자녀 여름방학 희망활동, 사교육..
상현1동, 유치원생 대상 찾아가는 성폭력 예방..
기흥동, 협의체서 저소득 어르신에 여름용품 전달


방문자수
  전체방문 : 90,113,572
  어제접속 : 26,961
  오늘접속 : 19,937
우)449-931 (본사)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포곡읍 포곡로 159번길 삼성 쉬르빌 107동 204호 | 제보광고전화 010-5280-1199,  031-338-1457 | 팩스 031-338-1459
회사소개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6.6.15 | 등록번호 경기 아00057호
발행인. 손남호./ 편집인 . 장인자 | 청소년보호책임자 손남호
Copyright by yiinews.com All rights reserved. E-mail: dohyup1266@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