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9-01-17 오전 12:08: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뉴스
용인실시간뉴스
용인이슈
정치/자치행정뉴스
여론광장
칼럼사설기고
선거소식
문화축제뉴스
용인경찰서소식
기관/단체소식
구청소식
용인시 주간행사
제보기사
인사이드
기자탐방
가볼만한 곳
영화 & 미디어
주요행사안내
인터넷글모음
오피니언
기자수첩
호평 & 미담소식
시민제안
자유게시판
 
2018-10-24 오후 11:31:56 입력 뉴스 > 칼럼사설기고

‘천도경전(天道耕田)’… 추수 때 찾아갈 곳



칼럼

 

만추(晩秋)!, 가을은 깊어가고 어느덧 겨울의 문턱에 서 있다. 이른 봄에 밭에 나가 씨를 뿌리는 농부의 마음은 어디에 있었을까. 풍년을 소망하며 잘 익은 곡식과 열매를 거둬 곳간에 들일 생각에 기쁜 마음으로 이른 아침부터 밭에 나가 씨를 뿌렸을 것이다.

 

지금 들녘엔 익은 곡식 하나라도, 열매 하나라도 놓칠세라 농부의 애타는 마음이 낫에 실려 분주히 마지막 추수를 하고 있다. 혹여 추숫군이 휘두르는 낫에 미처 걸리지 못해 타작마당으로 옮겨져 오지 못하면 어쩌나 하는 조바심 섞인 농부의 마음이 다시 한번 느껴지는 풍경이다.

 

물론 밭 한켠, 농부가 심지 않은 가라지는 그 밭에서 불타 재가 되고 연기가 되어 사라져 가고 있는 광경도 목도할 수 있다. 데려감을 얻는 열매도 있고 밭에서 버림을 당하는 열매도 있으니 이 또한 만물을 지은 조물주의 뜻이런가. 농부가 밭을 갈고 씨를 뿌리며 시작한 한 해 농사는 저 들녘에서 ‘추수(秋收)’라는 이름으로 그렇게 끝나가고 있다. 그리고 한 해 농사를 끝낸 그 밭의 운명도 사명도 마지막을 고하고 있다.

 

이 대목에서 ‘秋收(가을 추, 거둘 수)’라는 한자가 갖는 의미가 왠지 심상찮아 보인다. 파자를 해 보니, 禾(곡물)는 추수돼 가고, 밭에 남아 있는 가라지는 火(불사름)를 당하는 의미가 ‘가을 秋’라는 글자에 역력히 드러나 있는 것이 아닌가.

 

우리 속담에 ‘하나만 알고 둘은 모른다’는 말이 있다. 만물 속에는 창조주의 경륜이 그대로 담겨 있고 우리로 하여금 알게 했기에 이제는 그 누구도 핑계할 수 없다.

 

우주 만물을 창조한 창조주는 자기가 창조한 그 만물을 직접운행하고 있다. 즉 “천하에 범사(凡事)가 기한이 있고 모든 목적이 이룰 때가 있나니”라는 말이 바로 이를 가리킨다. 그렇다면 그 기한(때)은 언제이고 때가 되어 이룰 목적은 무엇일까. 다시 말해 만물을 창조하고 운행하는 창조주가 이룰 목적은 무엇이고 그 때는 언제일까. 참으로 궁금하다.

 

흔히 말하기를 ‘눈에 보이는 것만이 다가 아니다’라고들 한다. 즉, 눈에 보이는 추수를 통해 보이지 않는 창조주의 높고 위대한 섭리 가운데 이루어지는 거룩한 추수가 있으니 곧 천하 범사가 기한이 되어 이루는 창조주의 목적이 아니겠는가. 정조 때 문장가 유한준이 ‘지즉위진간’이라 했고, 이는 ‘내가 참으로 깨달아 알 때 비로소 보인다’는 의미니, 오늘날 이 한 때 창조주의 목적이 이루어지는 이 한 가지를 깨닫게 하기 위함이었으리라고 한다면 억지일까.

 

대우주인 만유의 대주재이신 창조주의 목적 즉, ‘참 추수’의 때를 맞아 세상의 곡물과 열매가 아닌 소우주 즉, 사람(人)을 추수하는 만물의 마지막 때가 지금 우리 곁에 홀연히 찾아와 있는 것이다. 때를 분별해야 하는 절대적 이유다.

 

조선이 낳은 유학자이며 천문가이며 예언가인 격암(格菴) 남사고 선생은 그가 남긴 격암유록이라는 저서를 통해 “천도경전(天道耕田) 무릉도원(武陵桃源) 차거인민(此居人民) 무수려(無愁廬)”라 일찍이 알려왔다.

 

 자전과 공전이라는 천체와 우주의 법칙에 따라 운행하던 태양계는 지금 은하계 ‘물병자리’ 위치를 지나고 있으니 지금의 때야말로 대우주의 가을 즉, 사람을 모아 거두는 추수 때인 것이다. 만추라 하듯, 창조주의 약속한 기한에 따라 찾아온 창조주의 위대한 목적이 이루어지는 우주의 가을이 무르익어 가고 있는 것이다. 아니 어쩌면 그 추수의 때도 이내 그 마지막 정리에 들어가 있다.

 

그렇게 추수돼 온 곳이 바로 하늘의 도를 전하는 곳이며, 그 곳이 바로 이 땅에 이루어지는 지상낙원 곧 무릉도원이며 그 곳에 거하는 자들은 근심 염려가 없어지는 곳이라고 했던 것이다.

 

심판과 구원이라는 인류종말 송구영신(送舊迎新)의 때요 이때는 새로운 하늘이 열려 모든 죽어가는 만물이 새 생명을 얻는 호시절(好時節)이라 했으며, 이 한 날을 만물은 학수고대해 왔던 것이다. 여기서 인류의 종말이라 함은 지구촌의 종말을 뜻함이 아니며, 곧 부패한 정신과 종교가 지배해 온 한 시대가 끝이 나고 ‘천택지인(天擇之人)’이라는 새로운 정신적 지주 곧 지도자를 통해 사람을 추수해 모아 진리로 양육해 거듭난 새사람을 만들어 그들과 더불어 세계평화의 새 시대를 만들어가는 것이다.

 

이것이야말로 홍익(弘益)이라 하듯, 인류를 위한 대의(大義)며, 내가 살 길이라는 점을 분명히 깨달았으면 한다.

장춘란(hngjjcl0690@naver.com)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더불어 민주당 시의원들, 그들의 정체성은 무엇인가?
안희경 시의원, 포곡지역 악취문제 5분발언
용인시의회 시의원들에게 묻겠다. 권력의 도적은 누구일까
선출직의 이기심이란? 스스로 잘못된 관행을 만들지 말라
해 뜨는 나라 東方… 그 장엄한 빛을 보라

이전과 차원이 다른 이야기를 해볼까 한다. 우리의 생각은 마음이며 ..

돈에 대한 지나친 소유는 스스로를 돈의 ..

털어서 먼지 안 나는 사람 없다는 말이 있다. 그런데 털어도, 털어도..

자율방재단 전면 재정비 위해 단원 신규 모집
판다월드 개관 1,000일 맞아 누적 방문객 700만명
용인시, 랜드웰 풍덕천개발서 이웃돕기 성금 10..
용인시청소년수련원, 청소년수련시설 ‘최우수..
보정동, 통장협의회서 이웃돕기 성금 38만원 기탁
아름다운 선거 튼튼한 우리조합을 꿈꾸며
구갈동 은하수 어린이공원‘아이누리 놀이터’..
용인시, 용인문화원서 이웃돕기 성금 300만원 기탁
용인시, 노인복지통계보고서 발간…경제, 건강..
용인시, 노인일자리 참가자 3373명 모집
용인시, 홍역 유행 국가 방문 시 주의 ‧..
“마평동 시민농장 텃밭 분양합니다”
백군기 용인시장, 신규 청렴시민감사관 18명 위촉
㈜KCC중앙연구소 이웃돕기 성금 3억원 쾌척
농관원 이천·용인사무소, 설 명절 대비 농식품..
용인시, 중소기업 지원시책 합동설명회 개최
용인시 지난해 행안부서 특별교부세 98억원 교부
처인구, 아곡지구 남사스포츠센터에 무인민원..
용인시, 후계농․청년창업농 영농정착금 지원
용인문화재단, 1월 15일 2019년도 ‘문화예술..
죽전1동, 중학생들이 바자회 수익금 이웃돕기 ..
상갈동, 주민자치위서 홀로어르신집 단열 뽁뽁..
구성동, 통장협의회서 이웃돕기 성금 100만원 기탁
성복동, 느티나무마트서 이웃돕기 성금 1천만원..
용인시 처인구․기흥구 일부에‘마을공원..
관내 대학에 취약계층 평생학습권 증진 협력 요청
일자리창출 우수중기 13사에 인증서 전달
용인시 사랑의 온도탑 100도 넘었다
21일부터 불법광고물 거둬오는 시민에 보상금
용인시, 정기분 등록면허세 26억원 부과 납기 ..
용인시, 제주시 초등학생 10명 초청 홈스테이 행사
백군기 용인시장, 특별대책지역 수질보전정책..
용인시, 8개월간 근무…희망부서 선택 등 취업..
용인시기흥노인복지관-기흥나노시티삼성어린이집..
용인소방서, 신규 소방공무원 직무교육 실시
농촌테마파크 일대서‘씽씽나라 겨울축제’개최
풍덕초, 생명존중의식 고양 및 자살예방교육 ..
기흥구, ‘사랑의 열차 이어달리기’기탁 열기..
읍면동 찾아가는 시민소통센터 연2회로 확대 운영
용인시, 도심하천 생태복원 완료…이달 말 자..


방문자수
  전체방문 : 85,635,286
  어제접속 : 18,087
  오늘접속 : 5,438
우)449-931 (본사)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포곡읍 포곡로 159번길 삼성 쉬르빌 107동 204호 | 제보광고전화 010-5280-1199,  031-338-1457 | 팩스 031-338-1459
회사소개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6.6.15 | 등록번호 경기 아00057호
발행인. 손남호./ 편집인 . 장인자 | 청소년보호책임자 손남호
Copyright by yiinews.com All rights reserved. E-mail: dohyup1266@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