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9-05-23 오전 12:06: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뉴스
용인실시간뉴스
용인이슈
정치/자치행정뉴스
여론광장
칼럼사설기고
선거소식
문화축제뉴스
용인경찰서소식
기관/단체소식
구청소식
용인시 주간행사
제보기사
인사이드
기자탐방
가볼만한 곳
영화 & 미디어
주요행사안내
인터넷글모음
오피니언
기자수첩
호평 & 미담소식
시민제안
자유게시판
 
2018-10-04 오후 1:18:52 입력 뉴스 > 가볼만한 곳

별과 같은 가슴의 단풍나무가 된다
[여행] 우장마을에서 시작하는 금오산(金烏山)



가을산은 언제나 걸작이다. 그리고 누구든지 반겨 주고 안아 준다. 우장마을에서 시작하는 금오산 등산은 별과 같은 가슴의 단풍나무가 된다.

 

 

 

 

태양 속에 산다는 전설의 새인 삼족오가 노을 속으로 금빛 날개를 펼치며 나는 모습과 닮은 금오산을 제대로 알기 위해서는 구미가 아닌 김천 우장마을에서 시작해서 서봉과 제1전망대, 2전망대를 거쳐 부상리 마을로 내려오는 등산로가 좋다.

 

우장마을에서 금오산 초입에 들어서면서 이곳이 참나무가 많은 군락지임을 알 수 있었다. 지천에 떨어진 도토리들이 경쟁을 하듯 반들거리며 발걸음을 멈추게 한다. 동글동글한 모양, 길쭉한 모양, 영락없이 총알처럼 생긴 도토리까지...

 

 

 

 

이번 겨울에 다람쥐의 식량은 크게 걱정할 필요가 없을 듯싶다. 바람이 불자 후두둑하며 잘 익은 도토리들이 새로운 생명을 싹 틔울 자리로 여행을 한다. 열심히 굴러 가 보지만 그리 멀리 가지는 못한다.

 

도토리를 뒤로 하고 산행에 몰입한다. 이번 여름에 물이 넘친 계곡도 건너고 통나무로 만든 계단도 오르고, 숲길도 지나고 힘들다 싶을 때쯤이면 벤치를 한 두 개씩 설치해 산행하는 사람들이 쉴 수 있도록 배려해 놓았다. 김천시에서 등산로에 신경을 많이 쓴 흔적이 보인다.

 

 

 

 

금오산 능선에 가까워지면서 제대로 산행하는 재미를 느낄 수 있다. 오르막도 가파르고, 바위들이 가로막아 밧줄을 잡고 올라야 하기도 하며, 오래 전부터 자리 잡은 낙엽들이 더 힘들게 한다.

 

발목까지 푹푹 빠지는 낙엽길을 지나기도 하며 돌무더기도 지나고, 이 때쯤이면 숨이 목까지 차올라 말이 없어진다. 고요한 세상. 썍쌕거리는 나의 숨소리와 발에 밟히는 낙엽 소리, 나뭇잎 사이를 스치는 바람소리, 발끝에 느껴지는 땅의 기운만이 함께하는 시간이다. 이 고요의 시간을 지나야 정상의 활기찬 기운을 제대로 느낄 수 있는 게 아닌가 하는 생각을 해본다.

 

 

 

 

힘든 길을 갈 때에는 정신을 분산시킬 수 없다. 에너지를 한 곳에 집중하고 오직 이 순간에만 모든 것을 쏟는다. 내가 의식하지 않더라도. 인생을 살면서 가끔 힘든 일이 닥쳐 올 때 그것이 오르막이라 생각하고 온 힘을 집중할 필요가 있다는 것을 배운다.

 

그러면 반드시 정상이 있고, 내리막을 걸을 수 있다는 진리를 새삼 깨닫는다. 산을 타는 사람들의 선한 거짓말이 조금만 더 가면 정상입니다. 거의 다 왔습니다.”라는 말이다. 뻔한 거짓말을 할 줄 알면서도 사람을 만나면 인사치레로 또 물어 보고 그 말에 힘을 내게 된다. 그것은 그들은 정상을 가 보았기 때문에 그곳에 정상이 있다는 것을 확실히 알고 있다는 믿음으로. 삶을 살면서 먼저 간 사람들의 지혜와 경험이 필요한 이유다.

 

 

 

 

어느새 서봉에 올랐다. 이곳까지 우장마을에서 2.6km쯤 된다. 주변을 둘러보니 돌로 성벽처럼 쌓은 산성이 길게 늘어서 있다. 바로 금오산성이다. 우리가 알고 있는 성안마을이다.

 

이 높은 곳까지 마을을 이루고 농사를 짓고 살았던 옛사람들의 숨결이 느껴 진다. 세월이 흘러 전설처럼 남아 있는 이야기를 품은 산 정상은 이미 단풍이 곱게 물들기 시작했다. 연분홍색으로 물든 나뭇잎은 수줍은 새색시처럼 다소곳하다. 자신을 비춰 주는 햇살에 눈이 부셔 붉게 익어 가는 것이 아닌가!

 

 

 

 

1전망대를 가기 위해서 내리막길로 이어진다. 산길이 신기한 것이 위쪽을 가려면 계속 올라가야 할 것 같은데 그렇지 않다. 분명 목적지는 정상인데 지금은 또 내려간다. 그러다 다시 올라가고, 평평한 길도 걷고. 이것이 산행의 묘미인 듯하다.

 

절벽이 보이고 커다란 바위 위에 소나무가 자라고 있다. 경쟁에 살아남기 위해 바위 위에 뿌리를 내리고 살아가는 소나무는 경이롭기 까지 하다. 전망대를 가기 전 낭떠러지 위에 아슬아슬하게 매달려 있는 바위를 보았다. 그곳에 앉으면 저절로 신선이 될 것 같은 경치가 발아래 펼쳐진다.

 

 

 

 

전망대에 오르니 동서남북이 훤히 보인다. 내가 있는 곳보다 좀 더 놓은 금오산 정상이 동쪽으로 보이고, 산 아래 마을에는 벼가 익어 가고 있으며, 오봉저수지도 보이고, 김천혁신도시도 보인다. 저 멀리로는 굽이굽이 산들이 겹겹이 펼쳐 져 있다.

 

역시 확 트인 풍경에 가슴도 트이고 머리도 맑아진다. 올라오며 힘들었던 기억들이 한 순간에 날아가 버린다, 이런 자유를 오래 누리고 싶지만 5분도 지나지 않아서 찬바람이 땀을 흘린 옷 속으로 스며들며 춥다는 생각이 든다. 산속의 기온이 이렇게 차이가 많이 난다.

 

 

 

 

내려가는 부상리 마을 등산로는 빨갛고 노란 형형색색의 옷으로 갈아입으며 유혹의 준비를 끝낸 것 같다. 길옆으로의 아름다운 풍경이 어쩌면 나는 힘들었던 산행의 기억보다 아름답고 찬란했던 모습들을 더 기억할 것이다. 그리하여 자연이 선물하는 천연의 색을 찾아 다시 한 번 금오산을 오를 것이다.

 

산행안내 : 중부내륙고속도로 남김천IC에서 내려 오봉저수지방향으로 해서 경상북도청소년수련원으로 가는 길 초입에 있는 우장마을에서 주차를 하면 우장마을에서 금오산 산행 표지판이 나온다. 산행 시간은 약 4시간 정도 소요된다.

 

에디터 : 안은미 & 김윤탁

 

 

 

 

 

용인인터넷신문(abcseoul@empal.com)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더불어 민주당 시의원들, 그들의 정체성은 무엇인가?
안희경 시의원, 포곡지역 악취문제 5분발언
용인시의회 시의원들에게 묻겠다. 권력의 도적은 누구일까
선출직의 이기심이란? 스스로 잘못된 관행을 만들지 말라
‘종교의 자유’와 ‘정교분리(政敎分離)..

요즘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는 ‘5월의 수난사’라는 제목을 붙이고..

‘백마(白馬) 타고 오는 초인(超人)’이 ..

북한은 지난 4일에 이어 9일에 또 미사일을 발사했다. 한반도 정세는..

처인구, 53개 지하수 사용 집단급식소 특별 위..
용인시, 30일 시청로비서 대형 물류센터 채용행사
단국대·용인송담대 대학생 대상 인구교육
용인시, 22일 일제 단속 맞춰 체납차량 번호판..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 성공에 힘 모으자”
외국인만 건강보험 먹튀?? 내국인도 건강보험 ..
용인시의회, 2019년도 제1차 정례회 대비 의정..
용인시, 21~24일 일산 킨텍스 서울국제식품산..
경기평생교육학습관, 28일부터 학생 서양화 작..
용인시, 4-H회원 100여명 돼지박물관서 체험학습
상현2동․보정동, 초미세먼지․오존 ..
용인시, 에버랜드 방면 램프 완공 따라 착공 10..
용인시, 올해3곳 내년3곳 대상…31개→38개 읍..
무브스컬렉터스의 현대무용극
용인시의회 의원연구단체 에듀웰3, 충청북도 지..
용인 청덕고등학교 스위스와 국제교류
이재정 교육감, 학생 눈높이 맞는 통일교육 강조
2019 경기·강원지역 1인창조 코워킹 워크숍 개최
용인시디지털산업진흥원, 소공인 대상 SNS마케..
2019 학생이 만들어가는 꿈의학교 쇼미더스쿨 개최
유림청소년문화의집, 문화 ․ 예술 감성 ..
용천초등학교(교장 김봉영)에서 합동 교통안전..
중대형 의료시설 건축·소방 부문 집중점검
용인시, 6월21일까지 상반기 구제역 일제 접종
‘수능만점자’ 배출한 용인 수지구, 新스카이..
랩터의발톱을조심하라!
경기도교육청, 학교민주주의 정책 제안할 연구..
도교육청, 학교시설사업에 학생의견 반영 학생..
경기도교육청, 중국 동북3성 교원대상 현지연수
‘종교의 자유’와 ‘정교분리(政敎分離)’라는..
“체험거리 가득한 농가에서 팜파티 즐기세요”
백군기 시장, 삼성전자 기흥 캠퍼스 방문 투자..
용인글로벌페스티벌에서 세계문화 체험하세요!
용인시, 청년인턴 대상 관내 공기업 탐방 행사
용인시의회 청소년 지방자치아카데미, 한빛초..
용인시의회, 학교 폭력 및 성폭력 예방 캠페인..
경기도교육청 남부 신청사 설계공모 당선작 공개
이재정 교육감, 통일교육원에서‘통일교육 방..
수지구보건소, 홀로어르신들 재능기부로 연극 공연
처인구보건소, 저소득 어르신 200여명에 무료 ..


방문자수
  전체방문 : 88,223,471
  어제접속 : 20,805
  오늘접속 : 3,717
우)449-931 (본사)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포곡읍 포곡로 159번길 삼성 쉬르빌 107동 204호 | 제보광고전화 010-5280-1199,  031-338-1457 | 팩스 031-338-1459
회사소개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6.6.15 | 등록번호 경기 아00057호
발행인. 손남호./ 편집인 . 장인자 | 청소년보호책임자 손남호
Copyright by yiinews.com All rights reserved. E-mail: dohyup1266@hanmail.net